정말 천재들
Tony
西安
師走の翁
Linda
天野雨乃
片桐火華
如月群眞
西E田
竹村雪秀
目高健一
KIYOSHIROU INOUE
ぽじゅ
翁計画
CousinAnon
月野定規
世徒 ゆうき
空想実驗
月吉ヒロキ
山下しゅんや
飛龍乱
猫井ミィ
山田タヒチ
ひつき
A-Office
十六夜淸心
カスカベアキラ
貞影
白石明日香
みゅらっち
大山田満月
capsule29
かげちん
ゆきみ
尾髭丹
終焉
さめだ小判
林原ひがり
Oh!great
彩画堂
まぐろ帝國
鈴木ひろみち



취향과 상관있는 것도 있고 아닌 것도 있음.

하지만 저들이 천재라는 것에는 변함없음.
by 이등 | 2019/09/20 20:40 | 애니, 만화 | 트랙백 | 덧글(47)
선무당이 사람잡는다


헬조선에 국뽕과 국까가 존재하듯이 호주에도 호뽕과 호까가 존재한다.

그 중에 네이버의 어느 호까 블로그를 보고 느낀게 있어 글을쓴다.

호주에서 트럭운전 한다는 것 같은데 정독한게 아니라 세부사항은 모르겠는데 온통 호주 욕으로 도배가 된 블로그였다.

호주 지겹다, 호주 살기 팍팍하다, 호주 재미없다, 호주 불편하다.

남한대비 유흥거리의 부족함이나 상품구매의 불편함 등 동의하는 부분도 있었지만 정말 이게 현재 호주를 삶의 터전으로 삼고 있는 사람의 글인지 싶은 글도 있었다.

그중 하나가 다음과 같은 글이었다.

호주인 노부부 중 남편의 건강이 악화돼서 요양원에 들어가면 좋겠다.
그런데 현재 거주하는 자기소유 집이 있고 예금이 있어서 정부 요양원 보조가 안 나온다.
집을 팔고 예금을 다 요양원비로 써도 모자를 경우에만 정부 보조로 충당된다.
지금 집을 자식에게 넘기려고 해도 세금으로 거의 다 뜯긴다.

여기서 딴거 다 젖혀놓고 마지막줄이 핵심이다.

노부부 명의의 집을 자식에게 증여하면 세금으로 다 뜯긴다.

호주는 증여세, 상속세가 없다.


내가 개인적 이유로 이 부분을 열심히 봤는데 호주에서는 부모가 자식한테 자산을 넘겨줘도 그 부모의 노후연금 액수에 영향을 끼칠 뿐 (백만장자가 자식에게 전재산 물려줘도 부모를 여전히 백만장자로 간주해서 노후연금 최소화하는 것) 세금은 안 낸다.

(부동산을 물려줄 경우 부모가 그 부동산을 구매했을 때와 증여해줄 때의 차익에 대한 세금 등은 부과됨)

도대체 위의 발언은 어디서 나온 것인지 궁금할 따름이다.
by 이등 | 2019/03/01 19:41 | 호주까기인형 | 트랙백 | 덧글(2)
징병제 국가의 국민은 주인이 아니다.


징병제란 무엇인가?

간단하다.

국가권력이 사법권, 행정권을 동원해서 국민에게 군역을 강제하는 것이다.

즉 국가가 국민의 대변인이 아니라 국민의 주인으로써 국민에게 명령을 내리는 것이다.

치안유지 및 사회질서 확립을 위한 검.경찰권은 국민 모두가, 국가별 다양성이 없이 그 필요성을 인정하여 국가에 위임한 권한이다.

하지만 필요국방력의 경우 유럽 한 복판과 중동아시아, 남반구가 각각 다른 수준이 필요하다.

그 필요량을 국가역량으로 나누면 국민이 부담해야 하는 수치가 나오며 이를 국가재정으로 해결하지 못할 경우 그 손해를 국민 개인에게 전가하게 되며 이것이 징병제이다.

즉, 징병제는 국가가 국민에게 손해을 강요하는 체계이다.

세상 어느 체제에서도 을이 갑에게 손해를 강요하지 않고, 못한다.

그렇게 보면 징병제 국가는 분명 국민이 을인 사회이다.

즉 징병제 국가에서는 국가가 갑이며 국민이 을이 되는 것이다.
by 이등 | 2019/02/01 19:24 | 미약한 외침 | 트랙백 | 덧글(11)
점원 : 무얼 주문하시겠습니까?


점원 : 무얼 주문하시겠습니까?
손님 : 피자
점원 : 토핑은 뭘로 하시겠습니까?
손님 : 피자
점원 : 예. 피자에 토핑은 뭘로 하시겠습니까?
손님 : 피자
점원 : 네?
손님 : 피자
by 이등 | 2018/12/06 12:53 | GAG | 트랙백 | 덧글(0)
모바일게임에 대한 반발과 러다이트 운동


우선 러다이트 운동에 대해서는 1800년대 초반의, 기존에 인간의 노동으로 해결되던 업무를 기계가 대체하게 되자 관련업계에 종사하던 노동제공자들이 기계에 대한 혐오를 표출하고 기계를 파괴하고 기계를 도입하려는 노동소비자에게 사보타지를 행한 제반 행위의 모음으로 정의할 수 있다.

간단히 말해 사람이 일하고 있었던 field에 기계가 도입되자 기존 인간 노동제공자가 'ㅅㅂ 우리 다 죽겠네?' 하면서 발악했던거임.

러프하게 비유하자면 창녀들이 오나홀 달린 단백질인형을 금지하라고 시위하고, 단백질인형 제조사에 불지르는거랑 비슷한거임.

그리고 그 러다이트 운동의 미래는 우리 모두 잘 알고있습니다.

신기술이 기존사회에 도입되는 과정에서 벌어진 그저 단순한 이익갈등 헤프닝이자 시류를 거스르는 우둔하고 무모한 행위였으며 결국 인류는 신기술을 도입하며 러다이트 운동은 찻잔 속의 산들바람에 그쳤다는 것이죠.
(물론 이 냉철한 정의는 전인류적, 전지구적 시점임을 밝힙니다. 기계의 도입으로 생계가 막혀서 아사, 비관집단자살했던 노동계층이 있을 수도 있겠으나 호모 사피엔스의 누적인구가 1000억을 넘는 것에 비하면 미미하기에 그렇게 표현했음.)

그럼 시대착오적이고 자신의 이익만 생각하고 공리주의적으로 더 우월한 자동화 기기에 반대했던 러다이트 운동과 지금 moderate to heavy 게이머들에게서 팽배한 '모바일게임 혐오현상'을 동일하게 취급할 수 있을까요?

우선 결론은 YES라고 봅니다.

러다이트 운동과 모바일게임에 대한 반발은 다른듯 하면서 비슷한 성향을 보입니다..

그 공통점은 바로 "돈"이죠.

그저 키큰 돼지가 1등 신랑감이 되는 마술


꼴리는대로 막말 할 자격 = 10억원


러다이트 운동으로 말하자면 노동소비자가 더 큰 이윤을 취하려고 행하는 행위(기계의 도입)를 노동제공자가 막으려고 했던 가당치도 않았던 행동이었습니다.

여기서 '모바일게임 거부는 우리 게이머들이 돈을 주는 입장이니 다르지 않냐?'고 주장할 수 있으며 이는 상술한 '다른듯 하면서'의 이유가 됩니다.

물론 moderate to heavy 게이머가 게임회사의 고객임은 맞지만 이들에게서 게임회사가 벌어들이는 돈은 개돼지
주류 라이트 게이머나 개씹린저씨들에게서 벌어들이는 돈에 비해 미미합니다.

리니지M이 1억도 안되는 수요층을 대상으로 연간 1조원 넘게 벌고 있는데 PC게임은 거기에 비빌 수 없는 수준이니 과거 노동소비자들이 기계를 도입하는거나 게임회사가 주력사업을 모바일로 전환하는거나 같다는 것입니다.

즉 기계생산 시스템 도입 과도기의 노동자들처럼 지금의 moderate to heavy 게이머들은 어서 태세전환을 하던가 꼬접하시는게 이롭습니다.

끗.
by 이등 | 2018/12/02 17:56 | 게임 | 트랙백 | 덧글(2)
포켓몬 탐정 피카츄




 

 

 

Is this an out of season april fools joke?


아니, 뭔 제목부터 동인만화나 동인소설같은 느낌 뿜뿜 풍기는데다 피카츄가 웬 19곰 테드삘 목소리로 독설을 내뱉는게 개막장 스멜이 품품품

근데 또 의외로 퀄은 또 고퀄 뭥미............

암튼 픽셀-레플원 다음으로 현재 장성한 덕후들의 추억을 팔아먹는 작품이 또 나오네요.

추억은 돈이 됩니다!
by 이등 | 2018/11/13 16:00 | 애니, 만화 | 트랙백 | 덧글(1)
스탠리 할배 사망


덕버지 스탠리 옹께서 세상을 떠나셨네요.

오늘 아침에 차에서 뉴스 들으면서 헑! 했음.

마블같은거 크게 좋아하지는 않지만 그래도 양덕과 히어로덕들의 대부가 돌아가셨다니 씁쓸하더라고요.

아니나다를까 양덕계는 지금 반쯤 초상집 분위기......

하늘에서도 10억 덕후 양성을 계속 하시기를..........
by 이등 | 2018/11/13 15:49 | 각종영상매체 | 트랙백 | 덧글(0)
민초의 난


우웨엑.............................


mintchoco.mp3
by 이등 | 2018/11/10 11:42 | 以食爲天 | 트랙백 | 덧글(1)
거봐 내가 뭐랬어....



니미야 국뽕이 짜다

전에 호주도 인터넷 빠르고 좋은데 웬 국뽕방송에서 “한국 대단해!” 하면서 호주를 뭔 인터넷 오지인것처럼 브리즈번 여자가 한국와서 감동먹는 연출을 하길래 드립다 깠었죠.

그 방송 내용 중 한국 공항의 무료 와이파이에 대해 놀라는 “브리즈번 출신” 여자에 대해 그 부분은 그럴 수도 있다고 하고 넘어갔었습니다.

제가 아는 브리즈번 공항에는 무료 와이파이가 없었거든요.

그런데 최근 브리즈번에 갈 일이 생겨서 브리즈번 공항도 가보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발견한 점



“브리즈번 공항 무료 와이파이존입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

그 브리즈번 여자는 왜 한국 공항의 무료 와이파이에 놀란걸까요?

자기네 공항에도 다 있는건데?

아주 그냥 주작을 안하면 국뽕을 못해요.

by 이등 | 2018/11/09 09:44 | 각종영상매체 | 트랙백 | 덧글(2)
태보신권



무릇 만공의 기초는 튼튼한 하체와 강렬한 진각에서 시작되는 법일지니.

태보신권 ㅎ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
by 이등 | 2018/11/04 18:06 | 소설 | 트랙백 | 덧글(1)


<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